댓글 남기기

만리길 나서는 날/함석헌

만리길 나서는 날/함석헌

만리길 나서는 날
처자를 맡기며 마음놓고 갈만한 사람
그대는가졌는 가,

온 세상 다 나를 버려 마음이 외로울 때에도
“저 마음이야 “하고 믿어지는 그사람을
그대는 가졌느 가,

탓던 배 꺼지는 시간
구명대를 서로 사양하며
“너 만은 제발 살아다오” 할 그 사람을
그대는 가졌는 가,

불위의 사형장에서
“다 죽어도 너희 세상 빛을 위해
저 만은 살려 두거라”일러 줄 그 사람을
그대는 가졌는 가,

잊지 못할 이 세상을 놓고 떠나려 할 때
“너 하나 있으니” 하며
방긋 웃고 눈을 감을 수 있는 그 사람을
그대는 가졌는 가,

온 세상 찬성 보다도
“아니”하고 머리 흔들 그 흔한 그 한 얼굴 생각에
알뜰한 유혹 물리치게 되는 그 사람을
그대는 가졌는 가,

Advertisements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